요즘 가끔 Daredevil 시즌 1을 보고 있는데, Episode 5에서 사이다 대화가 나와서 좀 길지만 정리해 본다.


Foggy는 주인공 Matt과 함께 작은 변호사 사무실을 운영하고 있고, Karen은 이들이 처음 수임한 사건의 의뢰인으로서 인연을 맺어 비서로 함께 일하고 있다. 그러던, 어느날 콰테말라 출신의 Cardenas라는 아주머니가 찾아와 도움을 요청한다. 


그녀가 세들어 사는 낡은 아파트를 재개발하려는 사람들이 세입자들을 내쫒을 심산으로 압박을 가하면서 전기와 수도도 고장내고 고치지 않고 있는 것이다. 그러면서 보상금 조금 받고 나가라는 식인데, 주인공들은 이들을 돕고자 한다.


그래서, 재개발업자가 고용한 대형 로펌에 가서 상대측 변호사와 미팅으로 하러 갔는데...

해당 로펌은 이들을 제대로 된 대화 상대로 인정 조차 하지 않는다.


그래서 이들을 무시하고 해당 팀의 말단 변호사이자 Foggy의 옛 여자친구인 Marci를 내려보내, 로비에서 간단히 말을 끝내려고 한다. 즉, 돈 좀 받고 나가던가, 아니면 쫒겨날 때까지 시궁창같은 곳에서 지내던가 하는 선택의 여지밖에 없으니, 얼른 아주머니한테 가서 설득이나 하라는 것이다.


이에 이야기를 듣고 난 Foggy가 그렇게 설득하는 것은 너의 몫이고 나는 그렇게 하지 않을 거라면서, 너는 아주머니를 포함한 세입자들이 그곳에서 버텨나갈 방법을 찾게 될 것을 걱정이나 하라며.... 소송에서 우리를 보게 될 것이고, 그 때 너를 뭉게 주겠다고 한다.    



Foggy : It was very nice to see you. We have an appointment.


Marci : I know. It's with me.


Karen : You're Armand Tully's lawyer?


Marci : Just part of the team. They're all tied up with real work, so...


Foggy : All right, let's go upstairs and...


Marci : Oh, we'd be finished before the elevator stopped.

          Your client can agree to a buyout or live in squalor till she's evicted.


Karen : Those workmen acted illegally. They busted the place up.


Marci : They were making requested repairs. 


Foggy : Which they never finished.


Karen : Yeah.


Marci : And did Mrs. Carnitas tell you.. 


Karen : Cardenas.


Marci : Did she tell you why the workmen left before completing the repairs?


Foggy : No, she just said... 


Marci : They feared for their safety.


Karen : From an old woman? 


Marci : From a crimial element. Her building is filled with junkies and drug dealers.

         We're doing the city a favor by tryingg to renovate.


Foggy : You know that's not true.


Marci : Yeah, because the law's always about the truth.

         Look, you know how this goes.

         It's her word versus my client's and there's a whole 

         backlog of these cases pending throughout the city.

         No on is going to help her but us.

         If I were you, I'd go to Mrs. Whatever today and strongly urge her to accept out offer.


Foggy : Marci. (sighs) Convincing my client to agree to your terms... that's your job.

          And I'm not going to do it for you.

          See, you think there are only two options.

          These tenants take the payout and leave, or leave without taking it.

          But given how long they've put up with Tully's bullshit, I thinks you're actually afraid 

          that Mrs. Cardenas and her neighbors will find a way to eke by. 

          And short of physically and very illegally forcing tenants from their rent-controlled homes.

          Armand Tully loses his condos. Your firm loses Tully. And that's very bad for business.

          You want me and my client to think that you're doing us a favor that we have no leverage.

          When really, we have all of it. So, you're gonna see us in court... 

          where I will absolutely dismantle you from the top of your salon blowout 

          to the bottom of your overpriced pumps.


Marci : You would've  killed it here, Foggy Bear.

          You never should have left.


Foggy : You never should have signed on, Marci.

          You were really something back in the day. 

          When you had a soul.



전체적인 스토리는 Daredevil인 Matt가 자경단원이 되어서 거대한 범죄조직에 맞서 선량한 사람들을 구하는 내용이지만, 이 과정에서 Matt 자신도 법을 위반하는 행위들을 하게 되는 것이 보기에 마음 편하지는 않다.


이러한 초인간적인 능력을 가진 사람이나 존재가 자기합리화는 하기 시작하면 악와 정의 사이의 경계가 모호해 지기 때문이다.


그런데, 위에 대화처럼 적법하고 정의로운 방식으로 깔끔하게 불의한 세력을 혼내주는 것은 정말 근사하고 짜릿하다.



Posted by 순간을 머무는 바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